위대한 조강지처, '불륜' 반성하며 씁쓸한 죽음맞은 안재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위대한 조강지처'

안재모가 ‘위대한 조강지처’ 120회에서 불륜 과거를 반성하며 씁쓸한 죽음을 맞은 가운데 이종원도 죽음위기에 놓였다.

지난3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위대한 조강지처’ 120회(극본 황순영/연출 김흥동 김성욱)에서 윤일현(안재모 분)은 죽었고, 한기철(이종원 분)은 죽음위기에 놓였다.

윤일현은 전처 유지연(강성연 분)을 구하고 대신 교통사고를 당해 병상을 지키다가 끝내 죽음을 맞았다. 윤일현은 불륜과거를 반성하고 유지연을 도형민(정유석 분)에게 부탁하고 죽었지만 유지연은 죄책감 때문에 도형민과 헤어졌다.
도형민은 유럽으로 떠나기로 했고, 다시 한 번 사랑을 고백했다. 그런 도형민의 사랑고백에 눈물 흘리며 유지연은 “사랑하지 않아서가 아니라 시간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조경순(김지영 분)은 유지연의 고백을 들으며 “나는 다르다. 나는 그 사람(한기철) 꼭 붙잡을 거다. 내가 살릴 거다”고 응수했다.
하지만 이날 방송말미 한기철과 함께 병원에 간 조경순은 의사에게서 “너무 늦었다. 암세포가 전이됐다”는 진단을 들었다. 위암인 한기철이 수술만 하면 살 수 있으리라 믿었던 조경순과 한기철이 모두 망연자실하는 모습이 엔딩을 장식하며 한기철의 죽음위기가 그려졌다.

불륜으로 조강지처들의 속을 썩인 불륜남편 윤일현 한기철이 줄지어 죽음위기에 놓이며 마지막회 결말을 더욱 궁금하게 했다.

한편 ‘위대한 조강지처’는 한 아파트에서 우연히 만난 동창생들의 과거 은밀한 살인사건과 위태로운 결혼 이혼 등 비밀스런 관계를 담은 드라마다.

<사진=MBC 일일드라마 ‘위대한조강지처’>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18:01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18:01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8:01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12
  • 금 : 60.94하락 0.318:01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