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 연비 18.1㎞/ℓ 준중형 ‘포커스 디젤’ 출시… 3300만원 부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드, 연비 18.1㎞/ℓ 준중형 ‘포커스 디젤’ 출시… 3300만원 부터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가 동급 최고 수준의 연비와 뛰어난 드라이빙 퍼포먼스로 대중에게 각광 받고 있는 포드의 준중형 간판모델 ‘2016 포커스 디젤’을 국내에 공식 출시했다.

2016 포커스 디젤은 지난 2012년과 2013년 월드베스트셀러로 기록된 포드 대표 준중형모델 포커스에 1.5ℓ 듀라토크 TDCi 디젤 엔진과 습식 듀얼클러치 파워시프트 6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해 18.1㎞/ℓ에 이르는 높은 연비를 실현했다.

포드 코리아 관계자는 “정숙함과 부드러움, 그리고 운전자의 조작에 기민하게 반응하는 주행 경험을 제공한다”고 자신했다.

포커스 디젤에는 포드 유럽에서 시작돼 현재 글로벌 포드의 디자인 언어로 자리매김한 ‘키네틱’ 디자인 모티브가 적용됐다. 전면 라디에이터 그릴 및 휠 디자인이 새롭게 바뀌었고, 도로 주행 상황에 따라 밝기와 조명각을 스스로 바꾸는 신형 어댑티브 바이-제논 HID헤드램프를 적용했다. 후면 LED 테일램프는 차량이 정지해 있을 때에도 달리고 있는 듯한 날렵하고 세련된 인상을 남긴다.

실내에는 USB 포트, 12V 보조 전원소켓, 조정식 컵 홀더와 저장용량이 늘어 더욱 편리해진 통합 중앙 콘솔이 장착됐으며 열선 기능이 추가된 스티어링과 휠과 빛의 밝기를 선택하는 7가지 색상의 앰비언트 라이팅이 탑재됐다.

또한 차량에 부착된 각종 센서들을 통해 다양한 안전 및 편의 기능을 제공한다. 초음파 센서를 통해 평행주차, 직각주차 두가지 상황에서 주차를 돕는 자동 주차 보조 시스템과 밀집된 공간에서 손쉬운 출자를 돕는 풀-아웃 어시스트 기능을 제공하고

어댑티브 크루즈 콘트롤도 적용돼 제동 보조 기능, 전방 충돌 표시 장치, 전방 거리 표시 및 알림 등과 결합돼 언제든 설정된 안전 차간 거리를 유지하며 불의의 추돌 사고를 예방한다.

또한 차선 이탈 경보 시스템, 힐 스타트 어시스트 및 마이키 제어키가 추가됐다. 8인치 대형 화면을 통해 보다 편리한 인터페이스를 제공하고 음성인식 커뮤니케이션 시스템 마이포드 싱크(SYNC™)2 등 다양한 편의 장치를 갖춰 최상의 편의와 안전성을 제공한다.

포드코리아 정재희 대표는 “2016 포커스 디젤은 동급 최고 수준의 18.1㎞/L 연비를 실현하면서도 고출력과 최첨단 사양을 겸비, 준중형 디젤 차 시장에서 선전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또한 국내 고객들에게 전 세계 베스트 셀링카로서의 가치를 보여줄 것으로도 기대한다”고 말했다.

‘2016 포커스 디젤’은 티타늄과 티타늄 플러스 두 가지 트림으로 출시되며, 각각 5도어 해치백과 날렵한 4도어 세단으로 선택가능하다. 개별소비세 인하를 반영한 국내 판매가격은 티타늄 모델이 3300만원, 티타늄 플러스 모델이 3460만원이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