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최악 폭우, 모디 총리에겐 '최악의 합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도 폭우' '인도 최악 폭우'

인도 첸나이 지역의 지난 100여년 만의 최악의 폭우가 내린 가운데, 인도 정부가 온라인상에 올린 한장의 사진이 논란이 되고 있다.

해당 사진은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가 집중 폭우로 피해가 급증한 첸나이 지역을 비행기 안에서 바라보고 있는 장면을 담고 있다. 이 사진은 3일(현지시간) 인도 정부가 조작한 '가짜'라는 것이 발각되면서 즉각 삭제됐다.

사건의 전말은 이렇다. 모디 총리는 같은 날 폭우 피해가 급증한 인도 남부 타밀나두주 첸나이 지역을 방문했다. 이 지역은 지난 한달간 거센 폭우가 이어지면서 수백명이 사망하는 등 피해가 잇따른 곳이다.

모디 총리의 방문 이후 인도 언론정보국(Press Information Bureau)은 총리가 비행기 창문으로 호우 지역을 묵묵히 바라보는 뒷모습 사진을 정부 홈페이지에 올렸다. 하지만 이 사진이 올라오자, 누리꾼들은 모디 총리가 앞서 트위터에 올린 사진에 창문 배경만 바꿔치기한 합성이라는 의혹을 제기했다.

언론정보국은 조작이라는 비판에 즉각 해당 정부 웹사이트에서 사진을 삭제했다. 참사 지역을 두고 정부가 사진을 조작했다는 비판 여론이 들끓자 인도 총리실은 곧 언론정보국 담당자를 소환해 문책했다고 밝혔다.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의 사진 원본(왼쪽)과 조작된 사진. /사진=뉴스1(ndtv 제공)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의 사진 원본(왼쪽)과 조작된 사진. /사진=뉴스1(ndtv 제공)
 

  • 0%
  • 0%
  • 코스피 : 3169.71상승 0.6310:15 04/14
  • 코스닥 : 1010.88상승 0.5110:15 04/14
  • 원달러 : 1122.40하락 3.510:15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0:15 04/14
  • 금 : 61.58상승 0.4810:15 04/14
  • [머니S포토] 주호영 "日 오염수 방출 결정, 주변국 사과·양해 구해도 모자랄 판에 적반하장"
  • [머니S포토] '4월에 때늦은 꽃샘추위'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주호영 "日 오염수 방출 결정, 주변국 사과·양해 구해도 모자랄 판에 적반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