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성사 창립멤버' 이헌조 전 LG전자 회장 별세…향년 83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헌조 전 LG전자 회장
이헌조 전 LG전자 회장
이헌조 전 LG전자 회장이 7일 오전 0시10분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3세.

1932년 경남 의령에서 태어난 이헌조 전 회장은 1957년 서울대 철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해 락희화학공업사(LG화학)에 입사했다. 이듬해 LG전자 전신인 금성사 창립멤버로 참여한 이래 금성사 사장, LG전자 회장 등을 역임하며 한국 전자산업의 발전을 이끈 전문 경영인이다.

이 전 회장은 금성사 사장으로 재임 당시 “붉은 신호면 선다”는 원칙 우선과 “빈대를 잡기 위해서라면 초가삼간이라도 태운다”는 품질 우선의 경영철학을 추구했다. 이는 철저한 기본 준수가 변혁의 출발이며 기술과 품질 혁신의 근간이라는 의미다. 그의 이 같은 공로는 오늘날의 LG전자가 국내를 넘어 글로벌업체와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는 데 큰 역할을 세웠다.

또한, LG전자만의 고유용어인 ‘노경(勞經) 관계’를 창시했다. ‘노사(勞使)’라는 말이 갖는 대립적이고 수직적인 의미가 아닌, 상호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노(勞)와 경(經)이 화합과 상생의 가치를 함께 창출해야 한다고 본 것이다.

이 전 회장은 LG인화원장을 끝으로 지난 1998년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2010년과 2012년 두차례에 걸쳐 사재 80여억원을 한국 실학 연구 단체인 실시학사(實是學舍)에 기부했다. 실시학사는 이후 공익재단으로 전환, ‘모하(慕何)실학논문상’을 제정해 2011년부터 시상해 오고 있다.

유족으로는 부인 권병현씨가 있으며, 장례식은 LG전자 회사장으로 진행된다. 빈소는 서울시 종로구 연건동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오는 9일 수요일 오전 7시에 영결식 후 경기도 광주시 시안가족추모공원에 안장 예정이다. 02–2072–2091, 2092


모하(慕何) 이헌조 전LG전자 회장

1932년 7월 13일(양력) 경남 의령 출생
1952년 경기고 졸업
1957년 서울대 문리대 철학과 졸업
고려대 경영대학원 수료

◆약력
1957년 락희화학공업 입사
1967년 럭키(주) 상무이사
1970년 금성전기 전무이사
1974년 금성계전 부사장
1976~1978년 국제증권 사장
1978~1984년 럭키금성그룹 기획조정실장 겸 희성산업 사장
1984~1988년 럭키금성상사 사장
1984~1989년 한ㆍ인도네시아 경제협력위원장
1989~1992년 금성사 사장
1989년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 부회장
1990년 한ㆍ독 경제협력위원장
1991년 한국가전산업협의회 회장
1993년 금성사 부회장
1995년 LG전자 회장
1996~1998년 LG인화원장
1998년 LG전자 고문
2004년 同자문위원(비상근)

◆상훈
1985년 제12회 상공의 날 모범 상공인 동탑 산업훈장
1989년 전자공업 30주년 기념 금탑 산업훈장

 

정채희
정채희 poof34@mt.co.kr  | twitter facebook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8:01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8:01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8:01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8:01 07/27
  • 금 : 71.59하락 0.6618:01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