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아교정 치과 선택의 기준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치아교정 치과 선택의 기준은?
사람의 첫인상을 볼 때 아름다운 미소와 반듯한 치아는 좋은 인상을 심어줄 수 있는 요소이다. 미소는 연습을 통해서 가능하지만 반듯한 치아는 타고 나거나 치아교정을 통해서 가능한데 치아교정은 좋은 인상을 심어주고 외모를 개선하는 방법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제 단순히 치아교정은 치아건강 회복의 기본적인 역할뿐만 아니라 외모를 좋게 하는 역할을 하여 대인관계 및 사회생활을 원활하게 만들어 주는 요소로도 생각할 수 있게 되었다.

일반적으로 치아교정은 치아의 맞물림이 어긋나 있는 상태를 올바르게 바로 잡는 치료를 말한다. 부정교합으로 인해 발생되는 문제점은 말하기와 음식물을 잘게 부수는 등의 일상생활의 불편뿐만 아니라 충치와 치아의 손상 등의 치아 건강에 영향을 주기 때문에 위해 꼭 필요한 치과 치료이다.

치아교정을 원하는 사람은 점점 증가하고 있지만 많은 광고와 저가의 이벤트에 현혹되어 병원을 급하게 선택한다면 추후 부작용에 시달릴 수도 있다. 과연 치아교정 치과는 어떻게 선택을 해야 될까?

치아교정 치과를 선택하기 전 고민하게 되는 대부분은 바로 비용과 교정기간일 것이다. 하지만, 효율적인 치아교정을 위해 체크해야 할 사항은 따로 존재한다. 평생 사용해야 하는 치아이기 때문에 당장의 편리 보다는 치료의 질이 우선 시 되어야 하는 것이다.

대표적인 치아교정의 부작용으로는 교정 전의 상태로 되돌아가는 치아의 이동 현상이 있다. 또한 무리하게 빠른 교정진행을 할 경우 치근흡수로 치아 신경손상, 변색, 탈락 등이 발생할 수 있는데 모두 소홀한 관리에 의해서 발생하는 부작용이다.

지나치게 저렴한 비용이나 지속적인 이벤트 광고에 치중하는 병원은 한 번쯤은 의심을 해보고 의료진의 경력이나 치아교정 방법 등에 대해 치아교정을 시작하기 전에 충분히 검토해 보는 것이 중요하다. 보통은 3곳 정도의 병원을 방문하여 비용과 치료 방법 등을 비교해 보는 것이 대부분이다.

비교를 통해 병원을 선택했다면 정밀검진과 진단을 받아보고 개개인의 구강상태에 따라 올바른 치료방법을 찾아주는 치과를 찾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교정치료는 치과 치료 중 가장 시간이 오래 걸리며 복잡한 치료이기 때문에 다양한 임상경험을 갖고 있는 믿을 수 있는 전문의와 함께 치료를 계획하고 진행하는 것이 좋다. 아주 미세한 오차로도 치아가 뒤틀릴 수 있는 교합에 영향을 주기 때문이다.

마지막으로 체크해야 할 점은 치과병원의 교정장치 및 검사 장비의 구비 상태이다. 교정을 찾는 환자가 늘어난 만큼 교정장치의 심미적, 효과적 변화가 생기고 종류도 다양해졌다. 3D CT, 및 모르페우스를 통해 정확하게 환자의 현재 상태를 분석해야 하며, 설측(인코그니토), 세라믹, 인비절라인(투명교정), 클리피씨, 데이몬 등 환자의 치아상태와 생활습관에 맞는 개별맞춤형 교정장치로 치료를 진행을 할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에스플란트치과병원 허재식 원장은 “치아교정을 위해 병원을 방문하는 환자분들은 점점 늘고 있지만, 정확한 치아교정에 대한 정보를 알고 계시는 분들은 거의 찾아 볼 수 없어 아쉬운 마음이 크다”며 “치아교정을 진행하기 전 치과 그리고 전문의를 선택하는 것은 신중해야 하며, 당장의 비용과 시간 단축을 위해 선택하는 것이 아닌 시간이 지나고 교정치료가 완료 되었을 때 편안하게 유지가 가능한지 따지고 현명한 결정을 해야 한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10상승 1.2318:03 07/30
  • 금 : 73.68상승 0.86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