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승용 사퇴, “통합의 물꼬를 트고자” 사퇴했다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주승용 사퇴’

주승용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이 8일 문재인 대표가 당의 통합과 혁신에 대한 약속을 지키지 않았다며 최고위원직 사퇴를 선언했다.

주 최고위원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가 먼저 책임지고 결단하겠다. 제가 최고위원직에서 물러남으로써 통합의 물꼬를 트고자 한다"고 사퇴를 발표했다.

주 최고위원은 이날 회견에서 "대표에게는 당을 살리고, 화합을 위한 진정한 의지가 없는 것 같다. 그래서 밤새 고민했다"며 "제1야당의 최고위원으로서 당을 살리는 길이 무엇인지에 대해 깊이 생각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당대표와 최고위원으로서 수차례 만남을 통해 계파 패권정치 청산에 따르는 당의 일체화와 통합이 최고의 혁신이며, 총선과 대선 승리로 가는 길이라는데 공감하고, 함께 노력하기로 합의했지만 대표는 이 약속을 지키지 않았다"고 문 대표를 비판했다.

이어 "대표와 저 사이에 최소한의 정치적 신뢰도 없었던 것이다. 패권주의 민낯을 또 다시 보여줬다"며 "이제는 문 대표가 당을 살리기 위해 결단해야 한다"고 사퇴를 요구했다.

그러면서 "부디 대표와 생각이 다르다는 이유만으로 동지들을 척결해야 할 적으로 생각하지 말고 당의 단합과 총선 승리를 위해 결단하기 바란다"며 재차 촉구했다.


‘주승용 사퇴’ 주승용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이 8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고위원직 사퇴를 밝힌 후 기자회견장을 빠져나가고 있다. /사진=뉴스1
‘주승용 사퇴’ 주승용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이 8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고위원직 사퇴를 밝힌 후 기자회견장을 빠져나가고 있다. /사진=뉴스1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