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백화점 화재, 재빠른 대피로 인명피해 적었다고 위안할 일인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남 백화점 화재’

8일 오후 1시48분쯤 서울 서초구 잠원동에 위치한 뉴코아 강남점 본관건물에서 불이 나 56분만에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화재는 본관 3층에서의 용접 작업 중 발생했다. 이에 따라 용접 작업을 하던 근로자 등 3명이 연기를 흡입해 서울성모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당시 건물에는 직원과 손님 등을 포함해 약 700여명이 있었지만 재빠른 대피로 인해 추가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화재가 발생하자 소방차 50여대와 소방 150명, 경찰 50명 등의 인력과 장비를 투입해 진화 작업에 나섰다.

경찰 관계자는 "주로 저층에 사람들이 있어 빠르게 대피했다"며 "정확한 사고 원인과 피해규모에 대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잠원동 뉴코아 아울렛 강남점에서 불이나 소방관들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뉴스1(독자 제공)
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잠원동 뉴코아 아울렛 강남점에서 불이나 소방관들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뉴스1(독자 제공)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