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청 댓글부대' 의혹, 새정치 "신연희 강남구청장 지시 없이는 불가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연희 강남구청장' 

강남구청 내 특정팀이 신연희 구청장을 옹호하고 서울시를 비방하는 이른바 '댓글부대'로 활동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강남구는 직원의 개인적 판단에 따른 것이라는 석연치 않은 해명을 내놓았다.

8일 오전 여선웅 강남구의원(새정치민주연합)은 강남구의회 제 244회 2차 정례회에서 "강남구 도시선진화팀이 여론조작을 위해 조직적으로 활동한 사실을 확인했다"며 강남구청 이모 팀장과 일부 직원이 올린 댓글들을 공개했다.

댓글은 강남구 시민의식선진화팀 이모 팀장과 일부직원들이 지난 10월부터 11월 사이에 최소 200개 이상의 서울시 및 서울시의회 비방댓글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강남구는 "시민의식선진화팀 이모 팀장과 일부 직원의 댓글을 놓고 마치 강남구가 댓글부대를 동원해 조직적으로 비방댓글을 달았단 것은 사실이 아니다"라며 "관련 보도에 대해 강력하게 대응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시민의식선진화팀은 지난 3월 신설된 팀으로 강남구 도시선진화담당관 산하 조직이다. 이는 △불법 선정성·대부업 전단지 일소를 위한 특별사법경찰 업무 △한전부지 개발 및 공공기여금 관련 업무 △SETEC 부지개발 업무를 맡고 있다.

새정치민주연합 서울특별시당은 성명서를 내고 "신연희 강남구청장의 지시 없이는 도저히 불가능한 일"이라며 업무시간에 일어난 조직적 여론조작에 대한 사과와 관련 예산 및 운용 인력을 밝힐 것을 촉구했다. 

'신연희 강남구청장' /사진=뉴스1DB
'신연희 강남구청장' /사진=뉴스1DB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5.91하락 36.7314:36 07/01
  • 코스닥 : 725.33하락 20.1114:36 07/01
  • 원달러 : 1297.50하락 0.914:36 07/01
  • 두바이유 : 113.40하락 0.8214:36 07/01
  • 금 : 1807.30하락 10.214:36 07/01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