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취 예방법 있다', 늘 우리 곁에 있는 식품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숙취 예방법'

숙취도 예방할 수 있다? 애주가들이라면 다가오는 연말연시 '숙취예방법'을 참고하면 좋을 듯하다.

미국 허핑턴포스트는 술 마시기 전에 섭취하면 좋은 숙취예방 식품 5가지를 소개했다. 우선 술을 마시기 전 우유 한잔은 알코올의 흡수를 늦춰준다. 단 유당불내증과 같이 우유에 소화가 잘 안 되는 사람은 주의해야 한다.

달걀도 숙취해소에 도움을 주는 식품이다. 달걀이 함유한 아미노산은 알코올의 독소를 없애준다. 한 연구에 따르면 아미노산은 알코올의 대사를 돕고 간세포를 보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스파라거스도 아미노산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어 숙취 예방에 도움이 된다.

아몬드는 인디언들이 오래전부터 애용한 해독제다. 술을 먹기 전 아몬드 버터와 꿀, 바나나로 만든 샌드위치를 먹으면 좋다.

피클의 소금물은 숙취해소제로 쓰인다. 술은 몸에서 전해질이 빠져나가게 하는데, 소금물을 마시면 대체가 된다. 탈수가 되기 전에 피클이나 짭짤한 간식을 먼저 먹으면 특히 효과가 좋다.

'숙취예방법' /사진=이미지투데이
'숙취예방법' /사진=이미지투데이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2.01하락 49.7715:32 07/06
  • 코스닥 : 744.63하락 6.3215:32 07/06
  • 원달러 : 1306.30상승 615:32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5:32 07/06
  • 금 : 1763.90하락 37.615:32 07/06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