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유혹' 최강희, 착한 얼굴이 변했다…차예련 복수에 칼 갈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화려한 유혹'

'화려한유혹' 최강희가 딸 갈소원의 복수를 위해 변신했다.


8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극본 손영목·연출 김상협) 20회에서 신은수(최강희)는 강일주(차예련)가 찾고 있는 비자금문서 원본을 찾기 위해 강석현(정진영)의 집으로 돌아왔다.


은수는 친한 동료에게 일주(차예련 분)를 감시해달라고 부탁하며 일주에 대한 복수심을 붙태웠다.


신은수는 집에서 마주친 강일주에게 "반지를 찾고 있던 건 맞니? 혹시 우리 딸이 보지 말아야 될 뭔가를 가져간거니? 총선을 앞두고 상대방에 넘어가지 말아야 될 문서라든지.."라며 은수가 비밀문서의 행방을 찾았을까 조급해하며 우왕좌왕하는 일주의 태도를 쥐락펴락하며 예전과는 완전히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이어 정말 필요한 문서라면 나라도 나서서 찾아야할 것 아니냐고 빈정댔다.


이에 강일주가 그깟반지 신경쓰지 말라는 말에, 신은수는 "그깟 반지. 그깟 반지 때문에 내 딸은 일어서지도 못해"라고 독설했다.


이후 은수는 석현(정진영 분)으로부터 후원의 밤에 입고 갈 드레스를 선물 받았다. 이에 은수는 자신이 낄 자리가 아니라고 생각해 참석을 망설였다.


하지만 TV에 출연하는 일주의 모습을 보고는 마음을 고쳐먹고 화려한 드레스 차림으로 행사장에 나타났다.


석현의 팔짱을 끼고 웃음지으며 나타는 은수의 모습을 보고, 은수로부터 이별 통보를 받은 진형우(주상욱 분)는 물론 모든 사람들이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화려한 유혹'은 범접할 수 없는 상위 1% 상류사회에 본의 아니게 진입한 여자가 일으키는 파장을 다룬 드라마로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사진=MBC>

 

  • 0%
  • 0%
  • 코스피 : 2636.70하락 2.5911:11 05/23
  • 코스닥 : 880.36상승 0.4811:11 05/23
  • 원달러 : 1268.80상승 0.711:11 05/23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1:11 05/23
  • 금 : 1842.10상승 0.911:11 05/23
  • [머니S포토] 국힘 지선 중앙선대위. 악수 나누는 권성동-김기현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국힘 지선 중앙선대위. 악수 나누는 권성동-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