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여진 사연접한 오영실의 한방 "유방암 판정 후 이별통보?... 잘헤어졌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홍여진'

배우 홍여진의 유방암 판정후 결별을 통보한 남자친구 이야기를 들은 오영실이 잘 헤어졌다며 위로했다.


지난 3일 방송된 채널A '구원의 밥상' 녹화에 출연한 홍여진은 가족도 없이 홀로 유방암과 싸운 사연을 공개했다.


이날 홍여진은 “10년 전 40대 중반의 나이에 암 판정을 받았다. 혼자 암과 싸우느라 힘들었다”며 당시 심정을 전했다.


이에 강예빈이 “남자친구는 없었느냐”고 묻자 홍여진은 “2년간 교제한 남자친구가 있었다. 치료 끝날 때까지만 있어달라고 붙잡았지만 암 환자가 부담스럽다며 떠났다”고 남자친구와 이별한 사연을 털어놨다.


홍여진의 사연을 접한 오영실은 “잘 헤어졌다”고 분노하며 홍여진을 위로했다.


한편, 이날 '구원의 밥상'에서는 유방암을 극복하고 건강한 아름다움을 유지하고 있는 홍여진의 건강 밥상이 소개돼 눈길을 모았다.

<사진=채널A '구원의 밥상'>

 

  • 0%
  • 0%
  • 코스피 : 2596.58하락 7.6618:03 05/16
  • 코스닥 : 856.25상승 3.1718:03 05/16
  • 원달러 : 1284.10하락 0.118:03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3 05/16
  • 금 : 1807.40하락 16.418:03 05/16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