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전사 미니특공대', 2015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수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강전사 미니특공대', 2015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수상
㈜삼지애니메이션(SAMG Animation, 대표이사 김수훈)은 지난 8일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 ‘2015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에서 ‘최강전사 미니특공대’가 애니메이션 대상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는 ‘2015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은 2015년 한 해 동안 가장 두드러진 활약을 펼친 국산 콘텐츠와 콘텐츠 산업 발전에 기여한 콘텐츠 업계 종사자들을 고무하고, 문화콘텐츠산업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EBS와 공동 제작한 국내 최초 전대물 3D 애니메이션 ‘최강전사 미니특공대’는 국산 TV 애니메이션의 새로운 장르를 개척했을 뿐만 아니라 귀여운 동물들이 변신로봇 액션을 펼친다는 설정이 전 세계 어린이들에게 사랑 받을 수 있는 글로벌 콘텐츠라는 평가를 받았다.

또한 기존의 전대물에서 볼 수 없는 화려하고 박진감 넘치는 3D액션들이 어린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미취학아동에 국한되어 있는 국산 애니메이션의 시청자 층을 넓힌 공로도 인정받았다. ‘최강전사 미니특공대’는4~9세 기준 어린이채널 주간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특히 ‘최강전사 미니특공대’의 IP(지식재산권)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콘텐츠 사업도 활발하다. 지난 4월 처음 선보인 액션뮤지컬이 사전 예매율 1위와 연일 매진을 기록하며 큰 인기를 얻었고 오는 11일부터 앵콜 공연까지 진행된다. 2016년 2월에는 ‘최강전사 미니특공대’ TV시리즈에서는 만나볼 수 없었던 캐릭터들이 대거 등장하는 새로운 극장판도 전국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삼지애니메이션은 말하는 동물자동차의 레이싱이 돋보이는 ‘부릉부릉 브루미즈’에 이어 ‘최강전사 미니특공대’까지 새로운 소재와 형식의 3D애니메이션의 연이은 성공으로 3D애니메이션 전문 기획제작사로 입지를 다지고 있다. 성공적인 제작 노하우를 바탕으로 현대자동차, ㈜이노션월드와이드, CJ E&M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했으며, 중국 등 해외 시장 공략을 목표로 3D애니메이션 ‘파워배틀 와치카’를 제작해 2016년 방영할 계획이다.

㈜삼지애니메이션 김수훈 대표는 “’2012년 부릉부릉 브루미즈’에 이어 올해 ‘최강전사 미니특공대’까지 100% ㈜삼지애니메이션 자체 창작 콘텐츠가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을 받게 되어 매우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삼지애니메이션은 전세계 어린이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는 3D애니메이션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미지제공=삼지애니메이션>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8:03 05/20
  • 금 : 1841.20상승 25.3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