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사, 한상균 연결 통로 '구름다리' 끊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계사 한상균'

경찰이 9일 한상균 위원장을 체포하겠다고 통보한 시한을 1시간 가량 앞두고 조계사가 한 위원장이 머물고 있는 조계사 관음전으로 연결되는 통로인 구름다리를 해체했다.

그동안 구름다리는 조계사, 조계종 관계자 등이 한 위원장과 면담을 위해 수시로 드나들던 통로 중 하나였다. 전날인 8일 조계종 화쟁위원회 도법스님도 이곳을 통해 한 위원장과 만남을 이어왔다.

조계사 관계자에 따르면 이는 충돌 시 다리가 무너지는 등 불상사가 일어날 것에 대비한 조치다. 조계사 측에서 한 위원장의 계속된 설득에도 퇴거 불가 입장을 굽히지 않고 있는 가운데 경찰 진입을 염두한 조치로 풀이된다.

이에 따라 관음전으로 통하는 문은 1층 정문과 후문 2개 통로만 남겨진 상태다.

앞서 강신명 경찰청장은 "한 위원장이 24시간 이내에 경찰의 체포영장 집행에 응해 줄 것을 최후통첩한다"며 "9일 오후 4시까지 한 위원장이 조계사에서 나오지 않으면 체포영장을 집행하겠다"고 말했다.

경찰은 이날 오전 10시 현재 조계사 주변에 600명 상당의 경찰력을 배치한 상다. 이날 오후 4시 이후 체포영장 집행 시에는 사복경찰 100명을 포함한 400명의 병력을 추가 투입한다는 방침이다.

9일 오후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이 은신하고 있는 서울 종로구 조계사 관음전 구름다리가 조계사 관계자에 의해 임시 철거됐다. /사진=뉴시스
9일 오후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이 은신하고 있는 서울 종로구 조계사 관음전 구름다리가 조계사 관계자에 의해 임시 철거됐다. /사진=뉴시스


 

  • 0%
  • 0%
  • 코스피 : 2297.40하락 8.0215:05 07/04
  • 코스닥 : 721.51하락 7.9715:05 07/04
  • 원달러 : 1297.70상승 0.415:05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5:05 07/04
  • 금 : 1801.50하락 5.815:05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