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요청에 한명숙 탈당, '안철수 혁신안' 수용 신호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한명숙’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유죄를 확정 받아 수감되어 있는 한명숙 전 국무총리가 새정치민주연합을 탈당키로 했다.

김성수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은 10일 오후 "문재인 대표가 지난 8일 한 전 총리에게 한 전 총리의 측근을 보내 당적 정리를 요청했다"며 "이에 한 전 총리는 조만간 탈당계를 제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 전 총리는 당적 정리 요구에 "문 대표와 당에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해 탈당하고 평범한 사람으로 돌아가 외로운 투쟁을 해나가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이는 최근 '부패혐의로 기소돼 유죄판결을 받거나 재판에 계류 중인 당원은 즉시 당원권을 정지한다'는 등의 내용을 담은 안철수 전 공동대표의 당 혁신안을 수용키로 한 것과도 무관치 않아 보인다. 그간 당내 비주류 측에선 문 대표의 '안철수 혁신안' 수용 의사와 관련, "한 전 총리를 제명하는 게 가능하겠냐"는 지적이 일었다.

김 대변인은 "이들이 이미 불출마 입장을 갖고 있음에도 당 일각에서 계속 출마설이 나도는 상황을 의식, 근거 없는 '측근 챙기기' 오해를 문 대표가 직접 해소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재인 한명숙' 한명숙 전 국무총리. /자료사진=임한별 기자
'문재인 한명숙' 한명숙 전 국무총리. /자료사진=임한별 기자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3.92상승 8.9818:05 03/29
  • 코스닥 : 843.94상승 10.4318:05 03/29
  • 원달러 : 1302.70상승 3.918:05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8:05 03/29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9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추경호 "내수 활성화 위해 숙박·휴가비 등 여행 혜택 늘려"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