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건보료 또 오르고, 입원비 본인 부담금 늘어나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직장인 건보료'

내년 직장인들의 월평균 건강보험료가 또 오른다.

정부는 15일 오전 국무회의를 열고 내년 1월부터 건강보험료를 0.9% 인상하는 내용의 국민건강보험법 시행령 일부 개정안을 심의·의결했다.

이에 따라 내년도 가입자 월평균 보험료는 직장가입자의 경우, 올해 10월 기준으로 9만4536원에서 9만5387원으로 851원 인상된다.

지역가입자 역시 올해 8만3967원에서 8만4723원으로 756원 오르게 된다.

복지부는 "보험료 인상은 안정적인 보험 급여 및 건강보험 재정을 운영하기 위한 것"이라면서 "2009년 보험료 동결을 제외하면 이번 인상 폭은 역대 최저수준"이라고 밝혔다.

또 개정안은 16일 이상 장기입원하는 환자의 전체 진료비 중 입원료에 대한 환자 본인 부담도 인상하기로 했다.

기존에는 입원 일수에 상관없이 환자 본인 부담률이 20%였지만 내년 7월부터는 입원 기간 16∼30일은 25%로, 31일 이상은 30%로 각각 오르게 된다. 다만 장기입원이 불가피한 질환 및 환자 등은 제외된다.

'직장인 건보료' /사진=이미지투데이
'직장인 건보료' /사진=이미지투데이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 twitter facebook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01상승 40.8714:22 08/04
  • 코스닥 : 1045.63상승 9.5214:22 08/04
  • 원달러 : 1143.50하락 4.814:22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4:22 08/04
  • 금 : 71.88하락 1.414:22 08/04
  • [머니S포토] 거리두기 4단계, 썰렁한 해수욕장
  • [머니S포토] 부동산 공약 발표한 이낙연 "서울공항 이전, 고품질 공공아파트 공급"
  • [머니S포토] 與 최고위, 자리 착석하는송영길 대표
  • [머니S포토] 이준석 대표 주재 국민의힘 신임 시·도당위원장회의
  • [머니S포토] 거리두기 4단계, 썰렁한 해수욕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