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탈당 후 '말 많아진' 김한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한길’

새정치민주연합 비주류인 김한길 전 대표가 15일 "성가신 사람이 사라졌으니 이제 우리끼리 뚜벅뚜벅 가면 된다고 한다면 그 길은 패배의 길이요, 죄인의 길"이라며 당 주류를 정조준했다.

김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총선승리와 정권교체를 위해, 이제 오늘의 야권분열에 책임 있는 이들은 과감하게 모든 기득권을 내려놔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재인 대표의 퇴진을 재차 촉구하는 발언으로 해석된다.

김 전 대표는 "대의를 위한 지도자의 자기희생과 헌신이 필요하다"며 "우리 당은 어떤 비용을 지불할지라도 야권의 대통합을 위해 부단히 노력해야 하고, 실현해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결론부터 말한다면, 우리는 반드시 승리해야 한다"며 "그래야 반민주 반민생 반서민의 박근혜-새누리당 정권을 마감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상황이 더 어렵게 됐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총선 승리를 위해서는 '야권통합'이 답"이라며 "우리편인 사람들이 모두 하나로 뭉쳐야 겨우 해볼만한 선거가 되는 게 우리가 처한 냉혹한 정치현실"이라고 지적했다.

‘김한길’ 새정치민주연합 김한길 전 대표가 지난 10월12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민주당의 집권을위한모임 주최 '새정치연합, 뭐가 문제인가' 토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뉴스1
‘김한길’ 새정치민주연합 김한길 전 대표가 지난 10월12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민주당의 집권을위한모임 주최 '새정치연합, 뭐가 문제인가' 토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뉴스1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2.65상승 5.7918:01 07/29
  • 코스닥 : 1044.13상승 8.4518:01 07/29
  • 원달러 : 1146.50하락 8.118:01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8:01 07/29
  • 금 : 72.82하락 0.218:01 07/29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