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그룹 선박 5종, 산업부 '세계일류상품'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중공업 ‘LNG-FSRU’
현대중공업 ‘LNG-FSRU’

현대중공업그룹 선박 5종이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세계일류상품’에 선정됐다.

현대중공업그룹은 16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5 세계일류상품 인증서 수여식’에서 현대중공업의 LNG-FSRU(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저장·재기화설비), 현대미포조선의 자동차운반선과 주스운반선, 현대삼호중공업의 LNG운반선과 대형 석유제품운반선 등 총 5종이 신규 인증을 받았다고 이날 밝혔다.

이로써 현대중공업그룹은 ▲현대중공업 34종 ▲현대미포조선 7종 ▲현대삼호중공업 7종 등 총 48종의 ‘세계일류상품’을 보유하게 됐다.

‘세계일류상품’은 시장 점유율 세계 5위권, 국내 1위, 국내 동종상품 가운데 수출 규모 30% 이상인 상품에 수여되는 것으로, 지난 2001년부터 매년 산업통상자원부가 심의를 거쳐 선정, 발표한다.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LNG-FSRU는 ‘바다 위의 LNG 기지’로 불리는데, 해상에 떠 있으면서 LNG운반선으로부터 액화천연가스를 받아 저장하고, 필요 시 재기화(再氣化)해 파이프라인을 통해 육상 수요처에 공급하는 설비다.

이 설비는 육상 LNG 공급기지에 비해 공기(工期)가 짧고 건조비용이 싼 장점이 있어 남미와 동남아시아 등 에너지 부족 국가나 개발도상국을 중심으로 수요가 늘고 있다.

현대중공업의 LNG-FSRU는 과잉가스 안전처리장치와 선내(船內) 보일러를 활용한 재기화 장치 등 자체 개발한 24건의 특허기술을 적용해, 안전성과 효율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현대중공업은 지난 2011년 6월 노르웨이 회그(Hoegh)LNG사로부터 세계 최초로 LNG-FSRU 2척을 수주한 이후 지금까지 총 7척을 수주해 이 중 3척을 인도했으며, 세계 시장 점유율 60%로 1위를 차지하고 있다.

현대미포조선의 자동차운반선은 3천500~7천700대의 자동차를 선적할 수 있는 선박으로, 지난 2007년부터 총 41척을 수주해 이 중 27척을 인도, 세계 2위(시장 점유율 20%)를 기록했다.

이와 함께 현대미포조선은 지난 2014년 국내 최초로 주스운반선 2척을 인도하며, 세계 1위(시장 점유율 100%)에 올라섰다. 이 선박은 1만6천 리터의 농축주스 원액을 영하 7도로 유지하고 각종 세균으로부터 부패, 오염을 막는 스테인리스 재질의 독립 화물창 14개를 탑재하고 있다.

아울러 현대삼호중공업도 시장 점유율 세계 5위인 LNG운반선(점유율 11%)과 세계 1위인 대형 석유제품운반선(시장 점유율 54%)을 새롭게 세계일류상품에 등재했다.

현대중공업그룹 관계자는 “LNG-FSRU, 주스운반선 등 새로운 선종들이 우수한 성능으로 전 세계 선주사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며, “조선 분야의 앞선 기술을 바탕으로 선종 다각화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중공업은 지난 2001년 이후 지금까지 39종의 세계일류상품을 등록했으며, 이 중 34종이 올해 신규 및 재인증을 획득해 국내 기업 중 가장 많은 세계일류상품을 보유하고 있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1.39상승 4.5314:30 07/29
  • 코스닥 : 1043.78상승 8.114:30 07/29
  • 원달러 : 1145.10하락 9.514:30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4:30 07/29
  • 금 : 72.82하락 0.214:30 07/29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주택공약 발표'
  • [머니S포토] 브리핑룸 들어서는 유은혜 부총리·시도교육감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