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 자전속도 느려지고 있다… "원인은 온난화·자연재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구 자전속도’

 

하루는 24시간이 맞을까. 미국 CNN방송이 기후변화로 인해 지구 자전속도가 느려지고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고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하버드 대학의 지구물리학 연구팀에 따르면 21세기 지구의 자전 속도는 최소 5밀리초(5/1000초)가 느려질 것으로 전망된다. 일반적으로 알려진 지구 자전속도인 23시간 59분 38초~24시간 00분 30초에서 매일 5밀리초~8밀리초 이상 추가되는 것이다.

하버드 연구팀의 제리 미트로비카 교수는 “지구 온난화로 빙하의 융해 속도가 이례적으로 빨라졌다”며 “융해가 지속될수록 지구 자전속도는 더 느려질 것”이라고 말했다.

미트로비카 교수는 “극동지역의 빙하가 녹아 이동하는 것은 스케이트 선수가 팔을 길게 뻗고 회전하는 것과 같다”며 “해수면이 상승할 경우, 자전축과 기조력도 영향을 받아 전체적으로 지구의 속도를 늦추게 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자연재해도 지구 자전속도를 늦추는 한 요인으로 꼽혔다. 미트로비카 교수는 “빙하 융해의 상승 속도와 지진 등 자연재해의 정도가 향후 지구 자전속도에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지적했다.


'지구 자전속도'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지구 자전속도'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23:59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23:59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23:59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23:59 03/04
  • 금 : 61.44상승 0.0323:59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