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유산 폭설, 입산통제에도 등산 나선 산악회원들 4명 사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덕유산' '덕유산 폭설'

지난 16일 경남 거창 덕유산에서 산악회원 27명이 등산에 나섰다가 조난돼 12시간 만에 구조됐지만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

오늘(17일) 거창소방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쯤 거창군 북상면 덕유산 해발 1300m 지봉 헬기장 인근에서 등산객 27명이 조난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출동한 구조대원들은 16일 오후 10시40분쯤 조난자들과 접촉했지만 당시 눈이 많이 쌓여 구조에 어려움이 있었다. 결국 오늘 오전 3시부터 6시까지 등산객들을 차례로 하산시켰다.

그러나 구조자들 가운데 저체온증을 보이던 김모씨(56·여)가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고, 3명이 탈진 등 증세를 보여 치료를 받고 있다.

이들은 16일 오전 11시쯤 거창군 고제면 신풍령휴게소에 도착해 횡경재에서 송계사로 향하는 코스를 올랐다가 조난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덕유산국립공원사무소 측은 당일 대설주의보로 인해 오전 9시30분부터 오후 6시30분까지 전 구간 탐방로를 입산 통제했다고 한다.


지난 16일 오후 6시쯤 경남 거창군 북상면 소정리 덕유산 지봉헬기장 인근에서 부산 모 산악회 소속 회원 27명이 조난되어 12시간만인 17일 오전 6시쯤 구조됐다. /사진=뉴스1(거창소방서 제공)
지난 16일 오후 6시쯤 경남 거창군 북상면 소정리 덕유산 지봉헬기장 인근에서 부산 모 산악회 소속 회원 27명이 조난되어 12시간만인 17일 오전 6시쯤 구조됐다. /사진=뉴스1(거창소방서 제공)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