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정치민주연합 온라인 입당 러시에 홈페이지 '폭주', 1만번째 당원 문재인 대표와 오찬 행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새정치민주연합' '온라인 입당'

새정치민주연합 온라인입당을 시작한지 하루만에 입당 신청자가 1만6000명에 달하는 등 러시를 이루고 있다.

새정치는 지난 16일 오전 9시 온라인입당시스템을 통해 입당을 받기 시작해 이날 자정까지 1만6602명이 신청을 마쳤고 17일 오전 10시에는 2만명을 돌파했다. 17일 오후 2시10분 현재는 새정치민주연합 공식 사이트가 검색 폭주로 다운된 상태다.

온라인 당원가입 시스템은 누구나 컴퓨터와 스마트폰으로 간단한 본인인증만 거치면 입당을 신청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를 말한다. 지금까지는 시·도당을 직접 방문하거나 우편·팩스를 통해서만 입당원서를 제출할 수 있었다.

문재인 대표는 1만번째 신청자와 접촉해 다음주 중 오찬을 함께하기로 했으며 온라인 입당자 중 최고령·최연소·최장거리 가입자 등을 추가로 초청해 오찬을 함께할 계획이다.

반면 비주류측은 이번 시스템이 본격적인 '친문(친문재인)당' 만들기의 시작이 될 것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 /사진=머니위크DB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 /사진=머니위크DB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 twitter facebook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