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유가하락·금리인상 여파로 '급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욕증시. /사진=머니투데이 DB
뉴욕증시. /사진=머니투데이 DB
국제유가 하락세와 미국 금리인상의 여파로 뉴욕 주요증시가 급락했다.

17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종합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53.25포인트(1.43%) 내린 1만7495.84에 장을 마쳤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68.58포인트(1.35%) 떨어진 5002.55에 마감했다. 스탠드더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31.18포인트(1.50%) 하락한 2041.89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장 초반 뉴욕증시는 상승세를 나타냈다. 하지만 국제유가 하락세와 미국 금리인상 여파로 투자심리가 크게 줄어든 영향 때문으로 풀이된다.

한편 유럽 주요증시는 미국 기준금리 인상으로 시장에 불확실성이 완화되며 상승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30지수는 전날보다 2.57%, 영국 런던 증시의 FTSE100지수는 0.68% 올랐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지수도 1.14% 올랐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1.45하락 41.1112:22 01/28
  • 코스닥 : 967.68하락 18.2412:22 01/28
  • 원달러 : 1114.10상승 9.712:22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2:22 01/28
  • 금 : 55.74상승 0.4212:22 01/28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이낙연, 코로나19 피해 '체육계 현장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교정본부장과 인사 나누는 박범계 신임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