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태치어 방류, 얼마나 안잡히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명태치어 방류'김영석 해양수산부 장관이 18일 강원도 고상군 대진항에서 열린 명태치어 방류행사에 참석해 내빈들과 치어를 방류하고 있다. /사진=해양수산부 제공
'명태치어 방류'김영석 해양수산부 장관이 18일 강원도 고상군 대진항에서 열린 명태치어 방류행사에 참석해 내빈들과 치어를 방류하고 있다. /사진=해양수산부 제공
'명태치어 방류'

'국민생선' 명태 살리기 운동을 위해 해양수산부와 강원도가 명태 치어를 강원도 고성 앞바다로 보냈다.

해양수산부는 19일 강원도 고성군 대진항에서 명태 치어 1만5000마리를 방류한다고 밝혔다.

해수부는 그동안 '명태살리기 프로젝트'를 통해 올 2월 국내산 어미 명태로부터 확보한 수정란을 부화시켜 지금까지 어린 명태 약 3만9000 마리를 사육하고 있다고 전했다.

명태 수확량은 지구 온난화 현상으로 동해안의 수온이 상승하면서 급격히 줄고 있다. 1970~1990년대 중반까지만 해도 연간 수만 톤에 이르던 고성2000년 초부터 수백톤으로 급격히 줄어들다가 지난해에는 500㎏에 그치고 있다. 지금은 국내에서 유통되는 명태의 대부분이 원양태다.

한편 지난해부터 '명태 살리기 프로젝트'를 진행해온 해수부와 강원도는 사업착수 첫해에 9만4000 여마리의 치어를 생산하기는 했으나 75일만에 전부 폐사해 실패했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