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철 탈당 "새정치 더 이상 희망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동철 탈당' 김동철 새정치민주연합 의원. /사진=뉴시스 전신 기자
'김동철 탈당' 김동철 새정치민주연합 의원. /사진=뉴시스 전신 기자
'김동철 탈당'

20일 새정치민주연합 김동철 의원(광주 광산갑)이 공식적으로 탈당을 선언했다. 광주 현역 의원의 새정치민주연합 탈당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 의원은 이날 오전 11시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 요구와 승리의 길을 외면하는 지금의 새정치연합은 더 이상 희망이 없다"며 탈당을 선언했다.

김 의원은 "국민 눈높이에 부합하는 변화와 혁신을 통해 신뢰 받는 수권 대안정당으로 거듭나기를 수도 없이 호소했다"며 "그러나 저의 절박한 호소는 대표 흔들기, 공천 구걸세력, 분열 조장세력으로 매도됐다"고 말했다.

이어 "(새정치연합은) 두 번의 총선과 두 번의 대선 패배는 물론 지난 10년 간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에서 1승 30패의 치욕적인 기록을 당했다"며 "국민들의 계속적인 경고에도 변화와 혁신을 거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계파 패권주의와 자신만이 옳다는 이분법적 사고에 빠져 체질개선과 정권교체의 길을 외면하는 정당에 더 이상 머물러야 할 이유도, 여지도 없다"며 "떠날 수밖에 없는 심정은 참담하지만 패배할 수밖에 없는 정당에 남아 적당히 봉합하는 것이야말로 역사와 국민 앞에 큰 죄를 짓는 것"이라고 탈당 이유를 밝혔다.

김 의원은 아울러 "이제 뜻을 함께하는 분들과 새로운 각오로 야권 재편의 초석을 놓겠다"며 "국민이 갈망하는 새정치의 길을 가겠다. 야권의 창조적 파괴를 통한 대통합과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혁신을 이뤄낸다면 국민은 우리를 지지할 준비가 돼 있다고 본다"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3045.69상승 32.7413:43 03/02
  • 코스닥 : 924.24상승 10.313:43 03/02
  • 원달러 : 1123.20하락 0.313:43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3:43 03/02
  • 금 : 64.23하락 0.0613:43 03/02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