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운찬·장하성, '안철수 신당' 질문에 다른 대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운찬’ ‘장하성’ ‘안철수 신당’

정운찬 전 국무총리, 장하성 고려대 교수가 안철수 신당의 영입 리스트 제일순위에 올랐다는 관측이 나오는 가운데, 정 전 국무총리와 장 교수가 "안철수 의원을 돕겠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각각 다른 답을 내놨다.

정운찬 전 총리는 23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국가미래연구원-경제개혁연구소-경제개혁연대 공동주관 재벌개혁 토론회 참석에 앞서 기자들을 만나 "안철수 신당에 합류하거나 도움을 줄 생각이 있느냐"는 질문을 받고 "아직 생각을 안 해봤다"고 답했다. 정 전 총리는 "그런 요청이 왔느냐"는 질문에는 "뭐라고 말할 수 없다"고 답을 아꼈다.

장하성 교수는 "안철수 신당에 합류하거나 도움을 줄 생각이 있느냐"는 질문에 "정치할 생각이 없다"고 잘라말했다. 장 교수는 안 의원과 가장 가까운 것으로 알려져 있다.

장 교수는 그러나 "갈등·대립·불공정·불평등이 만연한 사회에서 이 세상을 바꾸겠다는 정치인이 있다면 당연히 학자로서 도와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예를 들어 박근혜 대통령도 지금이라도 경제정책의 틀을 바꿔 공정한 경제, 평등한 분배를 하겠다면 도와야죠"라며 "세상을 바꾸겠다는 의지와 실천력이 있다면 누구라도 도와야 한다"고 덧붙였다.


‘정운찬’ ‘장하성’ ‘안철수 신당’ 정운찬 전 국무총리. /자료사진=뉴스1
‘정운찬’ ‘장하성’ ‘안철수 신당’ 정운찬 전 국무총리. /자료사진=뉴스1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