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스키장 뷰티 키워드, 충분한 보습·자외선 차단·피부 진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국의 스키장들이 시즌을 기다려 온 보드 마니아와 스키어들로 한창 북새통을 이루고 있다. 하지만 스키장에서 돌아올 때 근육통보다 고된 피부통을 경험할 수 있다. 겨울 스포츠의 꽃이 피부에 독이 되지 않게 하려면 세 가지는 꼭 기억하자.

▲ Before 피부에 충분한 보습막 입혀주기

슬로프를 가르며 내려올 때 몸과 마음은 신나겠지만 피부는 그렇지 않다. 스키장의 차갑고 건조한 칼 바람에 피부가 혹사 당하지 않게 하려면 철저한 보습 케어가 필요하다. 피부에 충분한 보습으로 철벽을 씌워준 후 슬로프를 즐겨도 늦지 않다.
(왼쪽) 땡큐파머 트루 워터 딥 크림 (오른쪽) 라네즈 워터뱅크 울트라 모이스춰 크림
(왼쪽) 땡큐파머 트루 워터 딥 크림 (오른쪽) 라네즈 워터뱅크 울트라 모이스춰 크림


땡큐파머의 ‘트루 워터 딥 크림’은 건조에 시달리는 피부를 촉촉하게 가꿔주는 꿀 감촉의 수분 크림이다. 물방울을 닮아 천연 비타민 유래 성분으로 불리는 강력한 보습 성분 ‘이노시톨’을 비롯해 ‘쉐어버터’, ‘알로에베라잎추출물’, ‘소듐하이알루로네이트’ 등이 함유되어 피부 속 깊은 곳까지 수분을 공급해준다. 또 피부에 필요한 농축 영양 성분이 피부에 윤기를 더하고, 수분막과 오일막의 이중 보습막을 형성해 오랜 시간 동안 보습이 지속되는 것을 도와준다.

라네즈의 ‘워터뱅크 울트라 모이스춰 크림’은 수분을 충전해주면서 그 수분을 피부 속에 머물게 하는 보습이라는 두 가지를 모두 충족시키는 제품이다. 보습바이오진 기술과 피부장벽의 구성 성분으로 이뤄진 ‘세컨드-베리어 컴플렉스(Second-Barrier Complex™)’가 손상된 피부 장벽을 잡아주고 제2의 보습막을 형성하여, 피부의 방어력 및 보습력을 향상시켜 준다.

▲ D-Day 자외선 차단제를 꼼꼼히 발라야

스키장에 도착 후 당장이라도 보드와 스키를 타고 싶은 생각에 가장 중요한 것을 잊어버리면 안 된다. 바로 자외선 차단이다. 스키장은 대부분 높은 고도에 위치하고 있으며 눈에 반사된 자외선은 한여름의 태양빛 아래보다 3~4배 높은 지수로 기미와 주근깨, 홍조현상까지 유발할 수 있다. 특히 겨울 자외선은 피부를 더욱 거칠고 메마르게 해서 겨울철 피부 건조를 가중시킬 수 있다.

키엘의 ‘수분 자외선 차단제 SPF50 PA+++’는 업그레이드 된 자외선 차단 필터로 단파 UVA와 UVB뿐만 아니라 장파 UVA까지 차단해주는 제품이다. ‘프렌치 로즈’ 성분이 자외선으로부터 민감해진 피부를 진정시키고 온 종일 촉촉하게 유지시켜 준다. 또한 주름 개선 기능성 제품으로 안티에이징 케어에도 도움을 준다.

격렬한 스포츠 후에도 흐르는 땀에 백탁 현상 없이 보습 기능까지 더해진 에센스 타입의 자외선 차단제도 있다. 땡큐파머의 ‘선 프로젝트 쉬머 선 에센스 SPF30 PA++’는 자외선 차단은 물론 피부를 생기있게 표현하는 핑크 쉬머가 더해져 은은하게 반짝이는 피부로 연출해준다. 또 피부 보호 및 수분 증발 억제에 도움을 주는 ‘아프리칸월넛오일’과 피부 진정 효과가 있는 ‘피토-올리고’가 함유되어 스킨케어 효과도 함께 기대할 수 있다.

▲ After Care 예민해진 피부 달래주기

스키를 즐기고 집에 돌아와 피곤하다고 애프터 케어를 간과해서는 안 된다. 하루 종일 혹독한 추위와 자외선에 노출되었던 피부는 예민해지고 스트레스를 받은 상태이므로 자칫하면 안면 홍조증이나 건조함, 가려움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땡큐파머 ‘백 투 릴랙스 수딩 젤 마스크’는 외부 환경으로부터 자극 받은 피부를 진정시켜주는 워시 오프 타입의 젤 마스크다. ‘석류추출물’, ‘작약추출물’, ‘알로에베라추출물’ 등이 함유되어 스키장의 강한 자외선으로 피부가 예민해졌거나 수분이 부족할 때 피부가 다시 편안한 상태로 회복될 수 있도록 집중 관리해준다.

23 years old ‘아쿠아밥 모델링 마스크’는 거칠고 푸석해진 피부를 진정시켜주고 영양 성분을 전달해준다. 1제 크리스탈 겔과 2제 히비스파우더를 섞어 사용하는 형태로 기존 모델링 마스크 제품들과 달리 물의 양을 조절할 필요가 없고 잔여물이 피부 표면에 쉽게 굳지 않아 한번에 떼어낼 수 있다.

코스메틱 브랜드 땡큐파머 관계자는 "스키장은 겨울철 피부가 위협을 받을 수 있는 모든 요건을 갖춘 곳”이라며, “이는 복합적인 피부 고민 및 노화 증상의 원인이 될 수 있어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