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법인기업, 지난해 부채비율 등 ‘안정성’ 지표 개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광주·전남지역 법인기업의 안정성 지표가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한국은행 광주전남본부가 광주·전남지역에 본사를 두고 있고 결산일이 6~12월인 영리법인 3만7530개사를 대상으로 한 ‘2014년 광주·전남지역 기업경영분석’에 따르면 주요 성장성 지표인 매출액 증가율은 7.4%로 전년 3.8%에 비해 높아졌으나, 총자산 증가율은 7.7%에서 5.4%, 유형자산증가율은 7.4%에서 4.3%로 낮아졌다.

주요 수익성 지표인 매출액영업이익률은 3.9%에서 3.7%로 전년에 비해 하락했으나, 매출액세전순이익률은 3.2%에서 3.4%로 상승했다.

안정성 지표인 부채비율은 161.2%에서 141.0%로 전년대비 하락했고, 차입금의존도는 34.8%로 전년과 동일한 수준을 보였다.

기업규모별 매출액 증가율은 대기업이 2.5%에서 8.4%, 중소기업은 4.7%에서 5.8%로 모두 확대됐다.

매출액이익률은 대기업(4.5%→3.8%)이 전년에 비해 하락한 반면 중소기업(3.5%→3.5%)은 전년과 동일했다.

부채비율은 대기업(165.3%→139.9%)과 중소기업(156.1%→145.2%)모두 전년대비 하락했다.

광주·전남지역 법인기업의 매출액증가율, 총자산증가율, 유형자산증가율 등 성장성 지표는 전국 수준(각각 1.3%, 4.3%, 4.1%)을 상회했고, 매출액이익률은 전국 수준(4.0%)을 하회했지만, 매출액세전순이익률은 전국(3.3%)을 웃돌며 수익성 지표는 유사했다.

부채비율과 차입금의존도 등 안정성 지표는 전국 수준(각각 134.5%, 32.2%)을 상회하며 부진한 편이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41.10하락 41.7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