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구본무 LG 회장 "마지막 1%까지 끈질기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년사] 구본무 LG 회장 "마지막 1%까지 끈질기자"
구본무 LG그룹 회장이 새해를 맞아 지속경영과 변화경영을 강조하고 나섰다.


구 회장은 4일 신년사를 통해 "어려운 경영 환경이 상당 기간 지속되는 가운데 산업의 판도가 급변하고 있다”며 “주력 산업이 신흥국의 도전을 받고 있고 혁신 기업들은 이전과 다른 사업 방식으로 경쟁의 패러다임을 바꾸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리 앞에 놓인 현실을 냉철하게 직시해야 할 때”라고 경영환경을 진단한 후 "사업 구조 및 방식을 면밀히 파악해 근본적이고 선제적으로 변화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이어 구 회장은 위기극복과 지속성장을 위한 세 가지 전략방향 제시했다. 우선 사업 구조를 고도화해야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는 LG가 보유한 역량을 철저히 분석해 경쟁력을 강화하고 차별화된 고객가치 만들 수 있는 사업에 집중, 변화를 제대로 파악해 적극적으로 미래를 준비하고 남보다 먼저 시장을 선점하자는 의미다.

다음으로 구 회장은 사업 방식의 혁신을 주문했다. 그는 "새로운 환경에서 성공하기 위해선 차원이 다른 사업방식의 혁신이 필요하다"며 "상품기획, R&D, 생산, 마케팅 등 모든 활동을 고객이 열광하고 감동하는 가치에 맞추고 내부 힘만으로 부족하면 외부역량 적극 활용, 그 결과 기술, 상품, 가격 차별화 가능케 하는 LG만의 방식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는 변화경영을 주문했다. 구 회장은 "해내고야 말겠다는 마음가짐과 뼈를 깎는 실행 없이는 사업 구조의 고도화와 사업 방식의 혁신을 이룰 수 없다"며 "집념과 열정으로 마지막 1%까지 끈질기게 실행하자"고 독려했다. 

 

김진욱
김진욱 lion@mt.co.kr  | twitter facebook

'처음처럼'을 되뇌는 경험주의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2.99하락 15.6912:16 06/17
  • 코스닥 : 1003.25상승 4.7612:16 06/17
  • 원달러 : 1129.30상승 12.112:16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2:16 06/17
  • 금 : 72.78상승 0.9912:16 06/17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