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호남이 전략공천 때문에 화 내는 것 아니냐… 공천권 내려놓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호남'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호남지역에 대해) 전략공천을 할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문 대표는 6일 이춘석 원내수석부대표 부친의 빈소가 있는 전북 익산 실로암장례식장을 찾아 이 수석부대표와 김윤덕 의원을 만난 자리에서 호남지역 전략공천 여부에 대한 질문에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문 대표는 "전략공천이 과거에는 호남이 대상이었던 것 같다. 호남에는 누구든 내세우면 당선되니까 대상이었는데, 지금은 호남이 그런 식의 공천 때문에 화를 내는 것 아니냐"면서 전락공천의 폐해를 지적했다. 그는 이어 "우리 당 의원이 나가서 이길 수 있는 지역에 전략공천을 할 이유가 없다"고 덧붙였다.

문 대표는 총선 공천 원칙과 관련해 "공천권을 확실히 내려놓았다"고 강조하고, "전략공천 뿐 아니라 비례대표 공천도 철저히 그렇게 할 생각"이라면서 "사사롭게 계파 차원에서 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문재인 호남'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운데). /자료사진=뉴스1
'문재인 호남'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운데). /자료사진=뉴스1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4.33상승 11.9518:02 04/15
  • 코스닥 : 1013.90하락 0.5218:02 04/15
  • 원달러 : 1117.60상승 118:02 04/15
  • 두바이유 : 66.58상승 2.9118:02 04/15
  • 금 : 62.56상승 0.9818:02 04/15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