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라, 인터뷰서 심경 토로 "오랜 무명, 과도하게 잘 보이려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클라라 인터뷰'

클라라가 심경을 토로했다.

6일 SBS '한밤의 TV연예'에는 전속 계약으로 전 소속사 대표인 이규태 회장과 법적 분쟁을 벌였던 방송인 클라라가 출연했다.

이날 클라라는 인터뷰를 통해 "9년 동안 사랑받고 클라라라는 이름을 알리기까지 시간이 굉장히 오래걸렸다"며 무명에서 이름을 알리기까지의 시간에 대해 전했다.

클라라는 일련의 사건들을 통해 "그동안 쌓아온 열정이 한순간에 사라질 수도 있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심경을 토로했다.

클라라는 "너무 오랫동안 무명 생활을 하고 한 수간에 사랑을 받아 과도하게 잘 보이려고 하지 않았나 싶다"고 설명했다.

클라라는 덧붙여 "행동과 말을 할 때 여러번 생각해야겠다고 느꼈다"며 한층 성숙해진 모습을 보였다.

한편 클라라는 현재 중국에 머물고 있다. 최근 중국 드라마 '여한자진화론지행복교극력'에 캐스팅돼 촬영에 매진하고 있다.

사진. SBS
 

  • 0%
  • 0%
  • 코스피 : 3056.84상승 12.9712:10 03/03
  • 코스닥 : 928.29상승 5.1212:10 03/03
  • 원달러 : 1124.10상승 0.112:10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2:10 03/03
  • 금 : 61.41하락 2.8212:10 03/03
  • [머니S포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청년 고용 활성화 방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관련 용문시장 찾은 '박영선'
  • [머니S포토]용산 정비창 부지 정화사업 현장, 안전모 착용하는 '김종인'
  • [머니S포토] 제3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청년 고용 활성화 방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