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켄지 체조, 거북목 되기 전 따라해 보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매켄지 체조'

목 디스크와 거북목증후군을 예방하는 매켄지 운동이 화제다.

온종일 컴퓨터를 사용하거나 고개를 숙인채 스마트폰을 장시간 보는 사람들이 있어 목디스크와 거북목증후군 환자가 급증하고 있다.

특히 목 디스크 환자는 스마트폰이 없던 2007년 57만여 명에서 스마트폰이 본격적으로 쓰이기 시작한 2011년에 78만여명으로 급증했고 2014년에는 89만명을 기록했다.

이에 서울대병원 재활의학과 정선근 교수는 매켄지 체조 동영상을 만들어 인터넷에 보급하고 있다.

이 체조는 뉴질랜드 신경외과 의사 매켄지가 고안한 운동으로 스마트폰이나 노트북 이용으로 고개를 앞으로 숙이는 것이 익숙한 현대인들에게 목과 척추를 뒤로 젖히게 한다. 이는 거북목 교정과 목 디스크 예방에 효과적이다.

정교수의 동영상은 10만번 이상 클릭됐고 효과를 봤다는 후기도 많다.

맥켄지 운동은 서서 허리에 손을 받치고 몸을 뒤로 젖혀 코로 숨을 들이쉬고 멈춘 상태에서 5초간 유지한다. 입술로 숨을 내쉬는 똑같은 동작을 자주 반복한다.

엎드려서 하는 방법으로는 하체는 바닥에 붙인채 팔꿈치를 펴고 손으로 상체를 지탱하며 올린다. 허리와 배를 아래로 늘어뜨린 상태에서 천천히 어깨를 위로 밀어 올린 후 복식호흡을 하며 자세를 유지한 뒤 다시 천천히 어깨를 내리면 된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15:30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15:30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15:30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5:30 03/03
  • 금 : 61.41하락 2.8215:30 03/03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