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국민의당, MB인사까지… 박형준 접촉, 박 "제안 받은 바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형준'

안철수 의원이 창당 추진중인 국민의당이 여권인사인 박형준 국회사무총장을 영입하기 위해 물밑접촉을 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명박정부 핵심 인사였던 박 사무총장의 영입이 확정될 경우, 기존 안 의원측에 몸담았던 인사들을 제외한 첫 번째 여권 인사 영입이 될 것으로 보인다.

국민의당의 한 관계자는 "안 의원이 직접 접촉한 것인지 여부는 확인이 안 되지만, 접촉이 있었던 것은 맞는 것 같다. 다만 확정된 단계는 아니다"면서 "당의 방향성과 부합하면 함께 하지 않을 이유는 없는 것 같다"고 13일 밝혔다고 뉴스1이 전했다.

그러나 박 사무총장은 "안 의원측으로부터 영입 제안을 받은 바 없다. 안 의원과도 최근에는 만나거나 전화한 적이 없다"면서 "저는 지금 정의화 국회의장을 도와 현안들을 챙기는 일에 집중하고 있기 때문에 말씀드릴 계제가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박 사무총장은 다만 "내가 정치권에 있는 사람인데, 정치권의 여러 사람들과 한국정치의 변화에 대해 이리 저리 소통하고 있다"고 접촉 가능성은 열어 놨다.

부산 출생인 박 사무총장은 대일고와 고려대를 졸업하고 동아대 교수를 거쳐 17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2007년 17대 대선 당시 이명박 캠프의 공동대변인직을 수행했으며, 이명박정부 집권 시절 청와대 홍보기획관, 정무수석, 사회특별보좌관 등을 역임했다.

'박형준' 박형준 국회사무총장. /자료사진=뉴스1
'박형준' 박형준 국회사무총장. /자료사진=뉴스1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9.96하락 18.7212:31 06/17
  • 코스닥 : 1002.76상승 4.2712:31 06/17
  • 원달러 : 1129.80상승 12.612:31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2:31 06/17
  • 금 : 72.78상승 0.9912:31 06/17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