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천정배와 야권 통합 추진… '대표직 승부수' 나올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천정배'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표가 천정배 의원의 '국민회의'와의 야권 통합을 추진하겠다고 밝혀 주목된다.

문 대표는 14일 김종인 전 의원 영입 발표 기자간담회에서 "천정배 의원은 이미 창당준비위 단계까지 가 있다. 야권의 대통합 차원에서 추진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문 대표는 "선대위가 안정되는 대로 야권 대통합 실현을 위해 (당 대표직을) 내려놓는 계획을 갖고 있다"고 말하기도 했다. 문 대표가 적극적인 야권 통합 행보에 나서겠다는 것이다.

그러나 문 대표가 제안한 야권통합이 현실화될지는 미지수다.

국민회의 장진영 대변인은 기자에게 "더민주로부터 어떤 공식적 제안도 받지 못했다"며 "그동안 누차 밝혔던 연대의 원칙을 수용하겠다는 것인지 공식적 제안이 와야 입장을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천정배 의원은 야권연대의 3가지 원칙으로 ▲가치와 비전의 연대 ▲반 패권 연대 ▲승리와 희망의 연대를 제시했다. 특히 천 의원은 친노 핵심과 586 핵심세력들이 책임져야 한다는 입장을 강조한 바 있어 통합이 쉽지 않을 수도 있다.

'문재인 천정배' 무소속 천정배 의원(왼쪽),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뉴스1
'문재인 천정배' 무소속 천정배 의원(왼쪽),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뉴스1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0.79하락 27.1423:59 06/21
  • 코스닥 : 1010.99하락 4.8923:59 06/21
  • 원달러 : 1134.70상승 2.423:59 06/21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23:59 06/21
  • 금 : 71.79상승 0.8123:59 06/21
  • [머니S포토] 코로나19 손실보상법 논의 시작한 당정청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 [머니S포토]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 전 기념촬영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 [머니S포토] 코로나19 손실보상법 논의 시작한 당정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