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차례상 비용, 전통시장이 마트보다 10만원 가까이 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설 차례상 비용'

올해 설 차례상 평균 구매 비용은 전통시장 기준 23만2138원, 대형유통업체 기준 32만9384원으로 조사됐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지난 13일 전국 17개 지역 전통시장과 대형유통업체를 대상으로 설 차례상에 오르는 29개 성수품 가격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전통시장과 대형유통업체에서 준비하는 설 차례상 비용은 각각 지난해(22만1209원·31만2781원)보다 4.9%, 5.3% 올랐다.

지난해 기상 호조로 생산량이 증가한 과일은 가격이 내려갔으나, 차례상 비용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큰 쇠고기 가격이 상승해 전체 비용이 늘었다고 aT는 설명했다.

작년과 비교하면 생산량이 늘어난 사과는 가격이 전통시장에서 7.6%, 대형유통업체에서 16.8% 각각 하락했다.

한우 사육 마릿수 감소로 공급량이 줄어든 쇠고기는 가격이 올랐다. 부위별로 양지가 전통시장에서 10.1%, 대형유통업체에서 5.6% 올랐고 우둔은 전통시장과 대형유통업체에서 각각 9.5%, 18.5% 상승했다.

'설 차례상 비용' /사진=뉴스1
'설 차례상 비용' /사진=뉴스1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52하락 18.818:01 05/17
  • 코스닥 : 962.50하락 4.2218:01 05/17
  • 원달러 : 1134.80상승 6.218:01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7
  • 금 : 65.26하락 1.318:01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