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홍림 아내, 금액은 중요치 않아... 빚지고 힘든건 똑같다 "갚아줄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최홍림 아내'

최홍림이 아내와 처가의 손을 빌어 80억의 사업 빚을 갚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1월 14일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이하 '자기야')'에는 최홍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원희는 "여러 가지 사업 실패로 80억 빚을 졌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최홍림은 "아내가 거의 다 갚아줬고 처가에서도 도와줬다"고 밝혔다.

성대현은 "그런데 어떻게 그렇게 당당할 수 있느냐"고 물었다. 최홍림은 "내가 힘들어하면 아내가 더 힘들어한다"며 "80억 사기 당하든 180억 사기 당하든 힘든건 똑같은거니까 그냥 집에 가서 당당하게 했다"고 말했다.

'자기야'는 목요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사진. SBS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