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멤버' 남궁민, 유승호 잘되는 꼴 눈뜨고 못봐…"개처럼 기어서 나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리멤버 남궁민'

박성웅이 남궁민의 악행을 폭로하려던 계획이 무산됐다.

14일 SBS '리멤버-아들의 전쟁' 10회가 방송됐다. '리멤버'는 절대기억력을 가진 천재 변호사가 억울하게 수감된 아버지의 무죄를 밝혀내기 위해 거대 권력과 맞서는 내용을 그리는 휴먼 멜로드라마다.

이날 방송에선 진우(유승호)가 재심재판의 변호를 맡으며 아버지를 구하려했다. 그러나 아버지 재혁(전광렬)은 수감중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해 이미 병이 깊었고 죽음의 위기를 맞게 됐다.

동호(박성웅)는 위독한 재혁을 찾아와 자책했다. 그는 자신을 원망하는 진우에게 "내가 찾아올 자격도 슬퍼할 자격도 없단거 잘 안다. 내가 느그 아버지한테 지은 죗값 법정에서 갚을기다"고 말했다.

이에 동호는 숨겨뒀던 남규만(남궁민)의 자백영상을 가지고 재판정으로 가려했다. 그러나 이를 알게 된 석주일(이원종)은 동호를 막아섰다. 이어 동호에게서 무력으로 증거영상을 빼앗았다. 결국 동호의 폭로계획은 무산되고 말았다.

한편 '리멤버-아들의 전쟁'은 과잉기억증후군을 앓는 변호사가 아버지의 무죄를 밝혀내기 위해 거대 권력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사진. SBS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