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리포터' 알란 릭맨, 암투병 끝에 영원히 잠들다…"모두가 사랑했어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알란 릭맨 사망'

14일(현지시간) 영국 BBC는 알란 릭맨이 향년 69세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릭맨은 암 투병 중이었고, 가족과 친지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14일 숨을 거뒀다.

알란 릭맨은 로얄 셰익스피어 컴퍼니의 단원으로 연기를 시작해, 고전 연기와 현대 연기를 넘나 들며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특히 '다이하드'의 한스 그루버 역과 '해리 포터' 시리즈의 세베루스 스네이프 교수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며 국내 대중들에게도 친숙한 배우다. 릭맨의 사망에 각계에서 애도가 잇따르고 있다.

해리포터의 덤블도어 역을 맡았던 마이클 갬본은 BBC 라디오와 인터뷰에서 "모두가 앨런을 사랑했다. 그는 늘 행복해 보였고, 창의적이었고, 매우 매우 재미있는 친구였다. 그는 정말 좋은 목소리를 지녔다. 그는 아주 멋지게 대사를 했다"고 말했다.

사진. 해리포터 스틸컷

 

  • 0%
  • 0%
  • 코스피 : 3056.04상승 12.1712:08 03/03
  • 코스닥 : 928.38상승 5.2112:08 03/03
  • 원달러 : 1124.10상승 0.112:08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2:08 03/03
  • 금 : 61.41하락 2.8212:08 03/03
  • [머니S포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청년 고용 활성화 방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관련 용문시장 찾은 '박영선'
  • [머니S포토]용산 정비창 부지 정화사업 현장, 안전모 착용하는 '김종인'
  • [머니S포토] 제3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청년 고용 활성화 방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