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박, 아버지란 그 이름…"사랑한다" 한마디에 왈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윤박'

배우 윤박이 아버지를 위한 요리를 한 후 눈물을 보였다.

1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집밥백선생 집밥대첩'에서는 네 제자 윤상, 김구라, 송재림, 윤박이 그간의 수업 결과를 평가받는 요리 대결 2차전이 펼쳤다.

이날 방송에선 집밥대첩 2차전 주제로 '가족'이 주어졌다. 이를 위해 김구라 윤상 송재림 윤박의 가족들이 스튜디오에 자리했다.

윤박의 가족으로는 아버지가 출연했다. 윤박은 아버지를 위해 닭볶음탕과 감자전을 준비했다.

요리를 맛본 윤박의 아버지는 한입 먹자마자 "맛있다. 간이 약간 세지만 생각했던 것보다 맛있다"는 칭찬을 늘어놨다. 또 사이드메뉴로 준비한 감자부침개를 먹어보곤 "짜다"면서도 "아들을 많이 사랑해줘야겠다. 힘들게 컸는데. 사랑한다"고 말해 윤박을 울컥하게 만들었다.

이에 윤박은 눈시울을 붉혔고 “처음에는 순위에 연연했었는데 선배님들과 함께 요리를 하고 가족들이 맛있게 먹어주는 것 자체가 좋다”고 고백하며 결국 눈물을 쏟았다.

사진. tvN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