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근아 교수, 국민의당 영입 '청소년문제 전문가'… "출마 계획은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천근아 교수'

국민의당이 아이들미래위원회 대표로 천근아 연세대 교수(46)를 20일 선임했다. 경북 경주 출신인 천 교수는 현재 연세대 의과대학 세브란스 어린이병원 소아정신과 교수로, 아동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ADHD)·자폐증 치료 분야 권위자로 알려져 있다.

아이들미래위는 당내 특별기구로 육아·아동복지 분야를 비롯해 학교폭력, 왕따 등 아동·청소년문제 전반에 대해 각계 전문가들이 모여 해법을 찾는 역할을 할 방침이다.

천근아 대표는 이날 서울 마포 당사에서 회견을 통해 "미래 주역이 될 아이들 문제는 결코 서로 분리돼 다뤄질 수 없다"며 "국민의당에서는 아이들 문제와 그들의 미래를 나아지게 만드는 정책을 최우선 순위에 둘 거라 약속했고 그렇게 될 것으로 믿어 기꺼이 순수한 마음으로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천 대표는 "아이들 현안 문제부터 시작해 연결되는 다양한 이슈를 각계 전문가와 함께 풀고 사회 교육구조시스템 개혁, 문제해결 도출을 위한 유기적 협력체계를 만들겠다"며 "각계각층의 훌륭하고 숙련된 전문가를 모셔오는 데 매개체·촉매제 역할을 하겠다"고 인재영입 작업 조력을 시사했다. 다만 그는 오는 총선에서 비례대표나 지역구 의원 출마 여부와 관련해서는 "출마 계획은 없다"고 일축했다.

안철수 인재영입위원장은 "천 교수는 40대 젊은 전문가로 특히 소아정신과 분야에서 여러 많은 업적을 내고 있다"며 "국민의당이 최고의 전문가들을 모시고 사회 문제를 중심에 두는 접근방법을 통해 실제 성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천근아 교수' 국민의당 '아이들미래위원회' 대표에 임명된 천근아 연세대 교수(오른쪽)가 20일 오전 서울 마포구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사진=뉴스1
'천근아 교수' 국민의당 '아이들미래위원회' 대표에 임명된 천근아 연세대 교수(오른쪽)가 20일 오전 서울 마포구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사진=뉴스1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6.42상승 0.3618:03 01/15
  • 금 : 55.70하락 0.74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