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한국 최초로 싱가포르 대학과 연구개발 협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달 19일 난양공과대학교 캠퍼스에서 개최된 현대건설과 난양공과대학교의 공동연구소 개소식에 프레디 보위 난양공과대학교 부총장(사진 왼쪽 4번째), 고 치 키옹 싱가포르 경제개발청 이사(사진 왼쪽 5번째) 등 현지 관계자들과 현대건설 연구개발본부장 이석홍 상무(사진 왼쪽 6번째)가 참석했다. 사진제공=현대건설
이달 19일 난양공과대학교 캠퍼스에서 개최된 현대건설과 난양공과대학교의 공동연구소 개소식에 프레디 보위 난양공과대학교 부총장(사진 왼쪽 4번째), 고 치 키옹 싱가포르 경제개발청 이사(사진 왼쪽 5번째) 등 현지 관계자들과 현대건설 연구개발본부장 이석홍 상무(사진 왼쪽 6번째)가 참석했다. 사진제공=현대건설
현대건설은 싱가포르 이공계 명문대학인 난양공과대학교와 공동연구소를 설립했다고 20일 밝혔다. 싱가포르 대학·정부 기관과 협력, 연구과제를 공동으로 수행하는 것은 우리나라 최초다.

난양공과대학교에 마련된 공동연구소에서는 싱가포르 경제개발청(EDB)이 주관하는 5개 핵심 과제에 대한 연구가 3년 동안 진행된다.

5개 핵심 연구과제는 ▲싱가포르 현지 산업부산물을 활용한 오염 준설토 재활용 기술 ▲정삼투막을활용한 에너지 절감형 담수화 기술 ▲부유식 해상플랫폼 모듈 및 계류시스템 ▲취수 및 배수 시설 설계 기술 ▲지하공간 공사를 위한 초기 설계 기술 등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난양공과대학교 교수진과 공조 체제를 구축해 동남아 지역 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기술도 개발할 계획"이라며 "이런 성과가 나타나면 공동연구소가 국제 시장 진출 확대의 거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현대건설은 지난해 11월 터널 굴착 공법 분야의 세계적 연구기관인 노르웨이 과학기술대학교(NTNU)와도 연구개발 협약을 체결했다.
 

성동규
성동규 dongkur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위크>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