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올해 5만대 이상 판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드미트리스 실라키스 메르세데스-벤츠 대표이사.
드미트리스 실라키스 메르세데스-벤츠 대표이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올해 5만대 이상 판매를 공언하고 신규서비스 시설과 인프라 개발 등에 1900억원을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드미트리스 실라키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대표는 20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실시한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올해 SUV 등 11개 주력 모델 출시와 네트워크 확장 등을 통해 5만대 이상 판매하겠다"고 말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지난해 국내시장에서 4만6994대의 신규등록대수를 기록해 국내 누적 등록대수 20만대를 돌파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추산 전체 수입차 시장의 성장률이 24.2%였는데 벤츠는 이를 넘어선 33.5%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실라키스 대표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승용부문 글로벌판매량 순위에서 한국시장은 8위까지 올라서 다임러 그룹에서 차지하는 위상이 한층 높아졌다”고 강조했다.

벤츠 코리아는 10세대 E클래스와 SUV 차종 등 올해 11개 주력모델을 한국에 출시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지난해보다 성장한 5만대 이상의 판매를 달성한다는 목표다.

이런 목표달성을 위해 적극적인 네트워크 확장이 동반된다. 벤츠 코리아는 올해 3개 전시장과 8개의 서비스센터를 오픈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연말까지 41개 전시장, 48개의 서비스센터 및 13개의 인증중고차 전시장을 운영하게 된다.

양적 성장 뿐 아니라 질적으로도 성장을 도모한다는게 벤츠 코리아의 의지다. 이날 행사에서 김지섭 메르세데스-벤츠 서비스&파츠 부사장은 가장 최근 오픈한 죽전 서비스센터를 소개하며 “고객들에게 깊이있는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고 ‘고객중심’의 핵심가치를 전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회공헌도 대폭 확대한다. 먼저 현재 총 2940여명이 근무하고 있는 공식 딜러네트워크를 23% 증원할 계획이다. 이와함께 지난해 약 520억원을 투자해 완성한 경기도 안성부품물류센터와 250억원을 들여 오픈한 신규 트레이닝 센터를 기반으로 고객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로 다가가겠다는 생각이다.

실라키스 사장은 "교육은 기회를 창출하고, 미래의 가능성으로 나아가는 문을 열어준다"며 메르세데스-벤츠 3대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메르세데스-벤츠 모바일키즈’, ‘메르세데스-벤츠 모바일 아카데미’,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를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