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관 음주, 서울경찰청 30대 경위 '음주측정 3차례 거부' 현행범 체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찰관 음주'

경기도 부천 원미경찰서는 지난 20일 술을 마시고 운전 중 사고를 낸 뒤 음주측정을 거부한 서울경찰청 기동대 소속 A경위(38)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경위는 이날 오전 1시쯤 음주운전을 하다가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의 한 사거리 인근 도로에서 B씨(62)가 운전하던 택시를 들이 받았다.

A경위는 B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의 음주측정을 3차례 거부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 조사 결과 A경위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상태에서 운전을 하고 집으로 귀가하던 중 사고를 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관 음주' /자료=머니투데이DB
'경찰관 음주' /자료=머니투데이DB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1.50상승 34.310:57 05/10
  • 코스닥 : 988.60상승 10.310:57 05/10
  • 원달러 : 1114.30하락 710:57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0:57 05/10
  • 금 : 65.90하락 1.2710:57 05/10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기현-이종배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기현-이종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