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 정주리 “일상이 젖”...‘젖소부인 빵 터졌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해투 정주리’

‘해투’ 정주리가 출산 후 예능에 첫 출연, ‘유축 발언’으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빵 터뜨렸다.


지난 1월 21일 방송한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는 ‘중독자들’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 이성민-이희준, 방송인 김나영과 정주리가 출연해 중독성 있는 찰진 토크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특히 정주리는 출산 후 40일만에 방송에 컴백해 관심을 모았다. 정주리는 “박나래, 장도연, 이국주 등 친구들이 잘되는 걸 보니 (마음이) 쫓겼다”면서 “박나래의 분장개그는 내가 먼저다. 박나래는 사람 분장이지만 나는 알 낳는 거북이, 또아리 튼 뱀 등을 했다”며 녹슬지 않은 입담과 함께 빠른 방송 복귀 이유를 밝혔다.


이날 정주리는 아이가 누구를 닮았냐는 유재석의 질문에 “저를 닮았다. 남편이 많이 속상해한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정주리는 방송 최초로 아들의 사진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정주리와 눈매가 꼭 닮은 아들의 귀여운 모습에 출연진들이 깜짝 놀라자, 정주리는 “아이가 나오니까 남편이 나를 물끄러미 쳐다보더라”면서 웃픈(?) 미소를 지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정주리는 또 대기실에서 조세호가 지난 주 함께한 이유영을 언급하며 “정주리도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야 하지 않겠느냐"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정주리는 “중간에 젖을 짜면 되지 않겠냐”고 물었고, 당황한 조세호는 "왜 자꾸 그 얘기를 하느냐"고 민망해했다.


정주리는 “일상이 젖, 젖, 젖”이라며 “한 시간 마다 유축을 해야 한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실제 정주리는 스튜디오에서 “두 세시간마다 한 번씩 유축을 해야 한다”며 수줍게 ‘유축 타임’을 요청하는 등 출산마저 개그로 승화시키는 노련한 개그감을 뽐냈다.


한편, ‘해투’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3’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