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김홍걸 입당, 단순 인재영입 아냐"… 김홍걸 "60년 야당 정통 본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김홍걸'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표가 지난 24일 김홍걸 연세대 김대중도서관 객원교수의 입당에 환영인사를 전했다.

이날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3남 김홍걸 교수는 더불어민주당에 입당하며 기자회견을 통해 "더민주는 당명을 바꿔도 김대중 정신과 노무현 정신이 합쳐진 60년 야당의 정통본류"라며 "어려움을 겪는 더민주를 위해 저라도 나서야겠다고 각오했다"고 밝혔다.

김홍걸 교수의 입당에 문재인 대표는 김홍걸 교수 환영사를 통해 "김홍걸 교수님은, 우리 당의 가장 중요한 가치인 김대중 대통령님의 통합의 정신, 단결의 정신을 지키겠다고 어렵게 입당을 결심해 주셨다"고 밝혔다.

이어 "김홍걸 교수의 입당은, 단순한 인재영입이나 우리당의 확장 차원이 아니다"라며 "우리 당의 정통성과 정신을 재확인하는 중요한 계기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60년 야당의 정통 본류로서, 통합과 단결의 구심이 우리당에게 있다는 대내외적 표방"이라며 "새누리당 장기집권을 반대하는 세력의 결집을 통해 자랑스런 김대중-노무현 시대를 잇는 정권교체를 우리당이 지금부터 시작하겠다는 강력한 의지 표명이다"라고 알렸다.

문재인 대표는 환영사 마지막 부분에서 "앞으로 필요하다면 저도 김 교수님 손을 잡고, 김대중·노무현 시대가 다르지 않고, 통합과 단결을 위해 하나가 되자는 호소를 함께하겠다"고 밝혔다.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3남 김홍걸 연세대 김대중도서관 객원교수(왼쪽)가 지난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입당 기자회견을 마친 후 문재인 대표에게 입당원서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뉴스1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3남 김홍걸 연세대 김대중도서관 객원교수(왼쪽)가 지난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입당 기자회견을 마친 후 문재인 대표에게 입당원서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뉴스1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