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폭설 내린 광주에 제설장비 긴급 지원

달빛동맹 차원서 대형 제설차량 5대, 소금 50톤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광역시는 대구광역시가 이번 폭설로 인한 광주시민의 불편 해소를 위해 제설인력(6명)과 장비를 포함한 제설지원단을 긴급 지원해 제설작업에 나섰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제설장비 지원은 대구시가 달빛동맹 차원에서 먼저 제의해 이뤄진 것으로 15톤 제설차량 4대, 다목적 제설차량 1대, 소금 50톤 등이다.

이들 장비는 이날 오후부터 상무지구와 주요 도로, 교량 등 제설이 시급한 현장에 투입됐다.

현재 대로변 제설작업은 많이 완료됐으나, 이면도로 등은 아직 완료되지 않아 시민불편이 큰 만큼 이번 대구시의 제설 지원은 광주지역 제설 마무리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대구시 제설지원단은 25일부터 27일까지 2박3일간 광주에 머물며 제설작업을 실시할 계획이며 광주시와 함께 제설 마무리 작업을 위해 총력을 다하기로 했다.

한편, 광주시도 지난 2014년 2월 강릉지역 대설시 7일간 강릉시 교동일원에 제설차량 5대를 지원해 현지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문용운 시민안전실장은 "대구시의 이번 대설 지원이 광주와 대구간의 달빛동맹에서 상생협력의 또 하나의 좋은 선례가 되는 것 같아 기쁘다"며 "광주시도 지금까지와 마찬가지로 타 지역의 어려움을 외면하지 않고 적극 나설 것이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