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미사일, 한민구 설날 연휴 첫날부터 '서애류성룡함' 찾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북한 미사일'

국방부는 한민구 국방부장관이 6일 오전 북한의 장거리 로켓(미사일) 발사 관련 탐지·추적태세를 점검하기 위해 서해상에서 임무를 수행 중인 해군 이지스 구축함 '서애류성룡함'을 찾아 완벽한 임무수행을 주문했다고 밝혔다.

국방부에 따르면 한 장관은 임무 수행 중인 장병들을 격려하면서 "지난 3차례의 북한 장거리 미사일 발사 당시 우리 이지스함이 최초로 탐지해 그 능력과 태세를 입증한 바 있다"며 "이번에도 가장 먼저 포착하고, 실시간 전파·공유할 수 있도록 빈틈없는 감시태세와 즉응태세를 유지하라"고 강조했다.

한 장관은 그러면서 "'이지스'(방패)라는 의미처럼 위기상황에서 국가와 국민을 보위할 수 있는 방패로서의 역할을 든든히 해달라"며 "설 연휴에도 영해의 최일선에서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킨다는 사명감과 자부심으로 맡은 바 임무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한민구 국방부장관. /자료사진=뉴시스
한민구 국방부장관. /자료사진=뉴시스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