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켈레톤 금메달, 윤성빈 아시아 최초 월드컵 제패 영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켈레톤 금메달'

한국 봅슬레이 스켈레톤 간판 윤성빈(23·한국체대)이 아시아 선수 최초로 월드컵 금메달을 손에 넣었다.

윤성빈은 5일(한국시간) 스위스 생모리츠에서 열린 2015~2016 국제봅슬레이연맹(IBSF) 스켈레톤 월드컵 7차 대회에서 1·2차 합계 2분18초26으로 결승선을 통과, 우승을 차지했다.

윤성빈은 1차 시기에서 1분9초44로 결승선을 통과, 3위를 기록했다. 마틴스 두커스(1분9초28)와 토마스 두커스(1분9초29)에는 미치지 못한 기록이었다.

지만 2차 시기에서 뒤집기에 성공했다. 코스를 눈에 익힌 윤성빈은 1분8초82로 기록을 앞당겨 최종합계 1위에 올랐다.

두커스 형제는 최종 기록에서 나란히 윤성빈에 0.07초 뒤진 2분18초33으로 공동 2위를 차지했다.

한편, 윤성빈과 함께 출전한 이한신(강원도청)은 2분20초39로 10위에 올랐다.

윤성빈 봅슬레이 스켈레톤 선수. /자료사진=뉴시스DB
윤성빈 봅슬레이 스켈레톤 선수. /자료사진=뉴시스DB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94상승 0.3618:03 04/16
  • 금 : 64.17상승 1.61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