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권 "공천 전쟁, 안철수 대 김한길-천정배 연합군의 대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한길 의원과 안철수 의원/사진=뉴스1DB
김한길 의원과 안철수 의원/사진=뉴스1DB
'안철수 김한길'

진중권 동양대 교수가 "공천 전쟁 1라운드는 김한길 대 안철수-천정배 연합군의 대결이 될 것"이라며 "현역교체율을 놓고 싸울 것"이라고 전망했다.

진 교수는 10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17명 중에서 당연히 공천을 받을 김한길-안철수-천정배를 빼면 14명 남는데, 그 중 10명이 호남에 지역구를 두고 있다"며 "안철수 입장에선 천정배가 고마울 거다. 영남사람이 호남 현역의원들 상대로  최후의 심판을 연출하는 게 그림이 썩 좋지 않다"고 지적했다.

이어 진 교수는 "“2라운드는 천정배와 안철수-김한길 연합군 사이에 벌어질 것"이라며 "특히 ‘광주의 신5적’이라 불리던 세 의원은 안철수-김한길 체제에서 낙하산 공천한 사람 옹호하다가 그렇게 됐다. 안철수-김한길은 이 셋을 살려야 할 책임감을 느낄 것"이라고 덧붙였다.

진 교수는 또 "'호남정치' 부활을 외쳐온 천정배는 반드시 이 셋을 심판해야 한다"면서 "그렇지 않으면 부활한다는 ‘호남정치’가 심판의 주체와 대상이 일치하는 괴상한 셀프 심판의 코미디로 희화화할 수밖에 없기 때문"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마지막으로 현역의 빈 자리에 누구를 넣느냐를 가지고도 갈등이 심할 것"이라며 "그건 그렇고 천정배 의원이 발굴하겠다는 '뉴DJ', 이제 얼굴 좀 보여줄 때도 되지 않았나? 영원히 발굴만 할 게 아니라면"이라고 천 의원을 향해 반문하기도 했다.

 

  • 0%
  • 0%
  • 코스피 : 3252.13상승 2.8118:01 06/14
  • 코스닥 : 997.41상승 6.2818:01 06/14
  • 원달러 : 1116.70상승 5.918:01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4
  • 금 : 71.18상승 0.4718:01 06/14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