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카 바이러스, 중국서 첫 확진 환자 발생… 감염 경로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카바이러스 소두증/사진=뉴시스
지카바이러스 소두증/사진=뉴시스
'지카 바이러스'

중국에서 첫 지카 바이러스 확진 환자가 발생했다.

중국 국가위생계획생육위원회(NHFPC)는 9일(현지시간) 중국에서 처음 소두증을 유발하는 지카 바이러스 확진 환자가 보고됐다고 발표했다. 확진 환자는 중국 중남부 장시성에 사는 34세 남성으로, 광둥성 둥관시의 한 회사 직원이다.

이 남성은 베네수엘라를 여행하던 지난달 28일 발열, 두통 등 지카 바이러스 감염 증세를 보였고 홍콩과 남부 선전을 거쳐 이달 5일 장시성으로 돌아왔다. 검역 과정에서 지카 바이러스 감염이 의심돼 6일부터 장시성의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며 현재 회복 단계에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NHFPC는 "공중보건 전문가의 의견으론 외국에서 유입된 감염자를 통해 지카 바이러스가 확산할 가능성은 극히 낮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