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이재용 중국행, 보아오포럼서 경제리더 접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태원 SK 회장(왼쪽),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사진=머니위크DB
최태원 SK 회장(왼쪽),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사진=머니위크DB
최태원 SK 회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함께 중국 출장길에 오른다. 다음달 열리는 보아오(博鰲) 포럼에 참석하기 위해서다.

보아오 포럼은 아시아 경제계 인사들이 모이는 행사로 올해는 '아시아의 새로운 미래:뉴 다이내믹, 뉴 비전'을 주제로 한다.

15일 삼성 및 SK에 따르면 이재용 부회장은 올해로 3년 연속 보아오 포럼에 참석한다. 이 부회장은 '2016 세계경제전망'에 패널로서 토론할 예정이다.

이 부회장은 2013년 4월 최태원 회장 후임으로 임기 3년의 포럼 이사에 선임됐다. 이 부회장은 2014년 포럼에서 리커창 중국 총리를 만났고 시진핑 국가주석을 방문하기도 했다.

지난해에는 공식 만찬에 참석해 IT와 의학, 바이오의 융합사업을 본격화하겠다는 의지를 밝히기도 했다.

최태원 회장은 올해 4년 만에 보아오 포럼에 참석한다. 올해 포럼에는 중국 정부와 정치인들을 비롯해 스티브 몰렌코프 퀄컴 CEO, 우치야마다 다케시 토요타 회장, 이언 리드 화이자 CEO 등 약 200명의 글로벌리더가 참석한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2.84하락 5.0215:32 10/07
  • 코스닥 : 698.49하락 7.5215:32 10/07
  • 원달러 : 1412.40상승 1015:32 10/07
  • 두바이유 : 93.31상승 2.0915:32 10/07
  • 금 : 1720.80보합 015:32 10/07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안경 고쳐쓰는 이기식 병무청장
  • [머니S포토] 농협 이성희 "수확기 대비, 벼 매입자금 2조 1000억 투입"
  • [머니S포토] 경찰청 윤희근 "법질서, 공동체 건강 유지하는 근간"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