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드 배치, 국민의당 김근식 "미·중 국지전 때 중국이 한반도 공격할 수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 사드' '사드 배치'

국민의당 김근식 통일위원장이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사드)를 둘러싼 논란과 관련 16일 "사드를 배치하면 미·중 국지전이 일어났을 때 중국이 한반도를 공격할 수 있다"라고 주장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MBC 라디오 '신동호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사드를 배치해 (미국의) 미사일방어(MD) 체계에 편입된다면 우리는 중국을 적국으로 해서 전쟁을 생각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미국이 세계전략상 수행하는 구도 속에 한국이 복판에 들어가는 것은 동북아의 미중 경쟁구도와 질서구도 속에서는 굉장히 위험한 선택"이라며 "사드로 인해서 우리는 원하지 않는 미중간의 전쟁에 끌려들어가는 것이고, 애꿎은 국민과 군인이 살상 당할 위험성이 충분히 있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또 "사드를 배치하지 않으면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완전히 노출된다고 생각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라며 "사드는 북한 핵미사일 위협을 완전히 제거할 수 있는 만능의 보검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사드는 잘 알려졌다시피 장거리 미사일을 요격하기 위한 미사일방어체제로 북한으로부터 우리가 받는 위협은 노동미사일과 스커드미사일 같은 중단거리 미사일"이라고 설명했다.

정부의 개성공단 폐쇄 결정에 대해 김 위원장은 "폐쇄함으로써 안보가 훨씬 더 위험해지는 상황"이라며 "중국을 압박해 중국이 대북제재에 동참하도록 하기보다는 오히려 우리 스스로 남북관계 마지막 최후의 보루를 스스로 포기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이어 "개성공단에 (들어간) 많은 돈이 핵개발에 전용됐다면 정부가 명백히 자료를 공개해야 한다"며 "자료가 없는데 개성공단 폐쇄에 대한 비판 여론을 무마하기 위해서 면피용으로 그런 말을 했다고 한다면 따져야 될 문제"라는 입장을 밝혔다.

'중국 사드' 국민의당 김근식 통일위원장. /자료사진=뉴시스
'중국 사드' 국민의당 김근식 통일위원장. /자료사진=뉴시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5:30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5:30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5:30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5:30 08/17
  • 금 : 1789.70하락 8.415:30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